본문내용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정치깡패 이정재가 최후진술하는 모습

상세보기
생산자
경향신문사
기증자
경향신문사
등록번호
00734114
구분
사진
생산일자
  • 1961.08.11
  • 형태
    사진필름류
    분량
    1 페이지
    설명
    1961년 8월 11일 오후 6시 30분, 단체적폭력행위죄로 기소된 이정재에게 사형이 구형되었다. 이정재에 대한 사형 구형은 7월 29일 5.16군사재판이 개정한 이후 14일만에 첫번째로 내려진 구형이다. 관여 권영민 검찰관은 논고를 통해 '이 피고가 대한민국에서 제일가는 깡패 두목이고 자유당의 정치세력을 배경으로하여 만행을 저질렀다는 것은 공지의 사실'이라고 말하고 특히 화랑동지회라는 조직을 만들어 동대문 일대에서 주먹을 휘둘렀고, 동대문시장에서는 입법, 사법, 행정의 모든 분야를 장악하여 상인들을 수년간 울려온 것은 천인공노할 일이라고 논고했다.
    자료
    인쇄하기

    원본파일 다운로드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습니다.

    공유하기
    이 사료가 속한 묶음
    부정선거관련자처벌법위반사건 5.16군사재판
    사진 저작권 안내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사료관은 각각의 저작권자로부터 사용권을 획득하여 운영하고 있습니다. 본 서비스 이용 외에 무단전재 또는 재배포로 인한 명예훼손, 초상권 침해, 재산상의 피해 등이 발생할 경우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사진 사용 안내
    생산자 및 기증자가 ‘박용수’인 사진의 사용은 구매신청을 클릭하여 직접 사진 구매 신청을 하실 수 있습니다. 생산자 및 기증자가 ‘경향신문사’인 사진의 사용은 경향신문사 담당자(02-3701-1635)를 통해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그 외의 생산자 및 기증자는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사료관 담당자( thkder@kdemo.or.kr / 031-361-9588 )에 문의바랍니다.
    원문이미지 등록신청 안내
    신청자에게 균등한 원문이미지 등록서비스 제공을 위해 1개월을 기준으로 신청자 1명 당 20건 내외의 원문등록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합니다. 원활한 서비스 제공을 위해 가급적 신청자 1명 당 20건 내외로 등록신청을 부탁드립니다. 원문이미지 등록신청 외 방문/열람신청도 가능하오니 이용안내에서 방문/열람신청을 이용해주시길 바랍니다.
    자세히보기 오류신고
    이전 다음
    오픈아카이브:상세내용